NerdStory

Catalyst Code 본문

MIT Sloan

Catalyst Code

Nerd 2009. 6. 21. 23:50

슬론스쿨 재학시 학장이셨던 슈말렌지 교수가 '카탈리스트 코드(Catalyst Code)'라는 책을 출간했다.

슈말렌지 교수는  '카탈리스트 코드'에서 '촉매 기업'을 들고 나왔다. 둘 이상의 서로 다른 물질 사이에서 반응을 일으키거나 반응을 촉진하는 물질인 촉매(觸媒·catalyst))와 닮았다는 이유에서다.


슈말렌지 교수는 촉매 기업의 유형은 크게 3가지로 나뉜다고 소개했다. ①중개자(matchmakers) ②관중 동원자(audience builders) ③비용 절감자(cost minimizers)가 그것이다.

중개자는 이베이, 나스닥처럼 거래 성사를 위한 인프라를 제공하는 기업들이다. 
관중 동원자는 구글이나 월스트리트저널, BBC처럼 많은 손님들을 끌어 모은 뒤 광고를 실어 돈을 버는 회사들을 말한다. 
또 비용 절감자는 MS 윈도우, 소니 플레이스테이션처럼 공동 운영 체제를 개발하고 관리해줌으로써 양쪽의 그룹이 좀 더 효율적으로 일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기업이다.

※슈말렌지 교수는  규제 및 반(反)독점 정책 분야의 세계적 학자. 지난해까지 10년간 MIT 경영대학원인 슬로언(Sloan) 스쿨 학장을 지냈으며, 현재 교수로 재직 중이다. 1989년~1991년 미국 백악관 경제자문위원회(CEA) 위원으로 활동했으며, 미 법무부 반(反)독점국과 미 연방무역위원회 등 많은 국가 기관과 민간 기업을 상대로 자문해 왔다. 마이크로소프트 반독점 소송에서 마이크로소프트를 옹호하는 전문가 증인으로 진술하면서 유명세를 떨쳤다. 2006년에 출간한 '보이지 않는 엔진(Invisible Engines)'이라는 책은 미국출판협회로부터 최고의 비즈니스북으로 선정됐다



'MIT Sloan' 카테고리의 다른 글

Seoul MIT Sloan on the Road  (0) 2009.08.13
Dean Schmittlein on the Importance of Innovation  (0) 2009.07.15
Catalyst Code  (0) 2009.06.21
MIT Great Dome Hack 2009  (0) 2009.06.09
MIT Commencement 2009  (0) 2009.06.03
2009년 MIT 총동문 체육대회  (0) 2009.06.03
0 Comments
댓글쓰기 폼